미치도록 원하는

구매혜택
전체구매시 2,530포인트 + 프리미엄 이용권 2개 지급

미치도록 원하는

미치도록 원하는

“쥐도 새도 모르게 사라지고 싶습니까?”

일반외과 레지던트 3년 차 윤해수와 투자회사 대표, 채지석.
고작 주사 하나로 복잡하게 얽힌 두 사람의 첫 만남은 그야말로 살벌했다.

“겁도 없는 것 같고.”

은밀한 숨결이 뒤섞일 만큼, 서슴없이 좁혀진 거리.
이 남자 도대체 뭐지?
그렇게 끝날 인연이라 생각했다.

“윤해수는, 앞으로 2년간, 채지석의 아내로서 맡은 바 의무를 다할 것이며.”
“미친놈.”

다시 볼일 없을 거라 생각했던 남자가
말도 안 되는 계약서를 들고, 자신을 찾아오기 전까지는.

“사랑에 빠져 사리분별 못하는 거. 그거, 나랑 한번 해보자고. 아주 유치하게.”

나른한 호흡이 섞인 저음의 목소리가 해수의 머리 위로 쏟아진다.

“도대체, 저한테 왜 이러시는 거예요?”
“바라는 거 없어. 네가 달라는 건 그림자에 붙은 먼지 한 톨까지 다 줄 테니까.
넌 내가 원하는 거. 그거 하나만 주면 돼.”
“……그게, 뭔데요?”

해수의 눈동자가 그에게로 향했고, 구름 낀 날의 바다 같은 눈동자가
천천히 떨어지는 그녀의 시선을 집요하게 좇았다.

가라뜬 눈이 서서히 옭아매듯 해수의 입술로 향했다.
말하지 않아도 알 것 같았다. 그가 미치도록, 원하는 게 뭔지.

구매혜택
전체구매시 2,530포인트 + 프리미엄 이용권 2개 지급

n화 선택

close

n포인트 지급

프리미엄 이용권 n 지급

남은 할인 시간 71:58:03

1234땅콩

전체구매 회차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spinner
진행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