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매혜택
전체구매시 3,520포인트 + 프리미엄 이용권 3개 지급

마교 교주를 애지중지 키웠다

마교 교주를 애지중지 키웠다

무협소설 〈귀환영웅〉 속 약선 초윤에 빙의한 교대 졸업생 하윤.
어린아이는 보호받아 마땅하다는 일념 아래 원작의 최종 보스, 미래의 마교 교주 새싹, 서문 천오를 주워버렸다. 호기롭게 원작의 흐름을 비틀고 이젠 잘 키워서 사회로 보내면 되겠다고 안심한 그때.

"저는 그것들의 목을 전부 뽑아 버리고 싶습니다."

무림인이라는 건 원래 이런 거야?! 멸문을 경험하면 어린아이라도 무조건 복수를 꿈꾸게 되는 거야?! 일곱 살 어린아이의 입에서 나온 말은 잔혹하기 그지없었고, 어른 된 도리로 응당 말려야겠다고 생각했는데….

"너 하고픈 대로 하거라. 세상 제일 잔혹한 무공을 만들든, 그걸로 복수를 하든."

되는 일이 하나도 없다. 무림패치 당한 육신은 말을 들어처먹질 않고 근엄한 말만 뱉기 일쑤, 스승의 일이라면 시도 때도 없이 눈이 돌아가는 제자들. 거기다 작은 복수귀는 이젠 복수의 대상이 아니라 약선 초윤에게 집착하며 조금도 떨어지려 들지 않는다.

구매혜택
전체구매시 3,520포인트 + 프리미엄 이용권 3개 지급

n화 선택

close

n포인트 지급

프리미엄 이용권 n 지급

남은 할인 시간 71:58:03

1234땅콩

전체구매 회차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spinner
진행중